RSSimaeil.com을 시작페이지로  매일신문 페이스북 바로가기 매일신문 트위터 바로가기 무지개세상광고구독안내사업제휴
2018년 04월 26일(목) ㅣ
[카드뉴스] 세월호 4주기 잊지 말아야 할 것들
RSS Twitter로 기사보내기 Facebook으로 기사보내기 Google bookmark로 기사보내기 밴드로 기사보내기
2018-04-16 17:07:34 크게보기 작게보기 프린트 이메일 보내기 목록
눈물의 충고
 

 

4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그날 느낀 아픔은 여전히 어제 일 처럼 생생하다. 2014년 4월 16일. 세월호 참사, 어느새 4년이라는 시간이 흘렀다.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지 4년을 맞고 있지만, 우리 사회의 고질적인 안전불감증은 여전하다.

"304명의 목숨을 앗아간 참사 이후로도 대형 사고가 계속되는 것을 보면 세월호의 교훈을 벌써 잊어버린 것 같다”

 

지난해 22명의 실종자를 낸 스텔라데이지호 사고와 15명의 사망자를 낸 영흥도 낚시 어선 유조선 충돌사고 등 대형사고가 잇따랐고, 해경의 출동 지연 논란도 여전하다.

 

사고도 오히려 증가했다. 지난해 해양사고는 2,582건으로 전년보다 11.9% 늘었다. 사고원인은 대부분 경계소흘 등 인적 과실.

세월호 4년.

우리의 안전시계가 아직도 멈춰선 건 아닌지 냉정히 되돌아 볼 때다.

 

“같은 죽음 앞에서 소외감을 느낀다” 그런가하면 일반인 유가족들은 여전히 소외돼 있다는 지적이 잇따른다.

 

세월호의 진실을 밝힐 특별조사위원회 활동에서 사실상 배제된 데다, 대부분의 세월호 행사에서도 일반인 유가족은 외면받고 있다.

 

이런저런 세월호 추모 행사도 상황은 마찬가지다.

인천을 비롯해 전국적으로 수많은 추모 행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일반인 유가족들이 직접적으로 관여한 행사는 15일 인천가족공원에서 열린 '세월호 참사 일반인 희생자 4주기 추모행사’와 16일 희생자 영결식·추모식 행사가 전부다. 

 

“세월호를 기억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겠다는 저의 약속을 반드시 지킬 것”

세월호 참사는 국가의 부실한 안전행정과 무책임한 재난대응행정은 물론 반생명적인 기업윤리가 빚어낸 총체적 인재였다.

 

“노란리본, 왜 아직도 다냐고요? 잊어서는 안되니까요”

각자의 방법으로 세월호를 기억하고 있는 대한민국.

세월호 참사가 준 눈물의 충고를 우리는 ‘절대’ 잊어서는 안된다

 

제작 : 임소현 hyoni@msnet.co.kr

 

매일신문 페이스북 / 온라인 기사, 광고, 사업 문의 imaeil@msnet.co.kr ⓒ매일신문사,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사회> 기사 더 보기 [more]   
 · 최교일 국회의원 비서 음주운전 2018-04-26
 · 날씨-4월 26일(목) "큰 일교차…건강관리 유의" 2018-04-26
 · 재난문자 1∼5초 앞당겨…기상청-이통 3사 업무협약 2018-04-26
 · 경주 황오동·노서동 금귀걸이 보물 재검토 2018-04-26
 · 고장 분실 어선 위치장치, 포항해경 내달 집중 단속 2018-04-26
RSS Twitter로 기사보내기 Facebook으로 기사보내기 Google bookmark로 기사보내기 NAVER Bookmark로 기사보내기
크게보기 작게보기 프린트 이메일 보내기 목록
 
 
<댓글이용안내>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저속한 표현, 욕설, 특정인에 대한 비방, 상업적 내용을 담은 게시물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2018 전국 재난안전 수기 공모
기자와 함께, 아이비리그 대학·기관 탐방
제5회 나라사랑 청소년 문예대전
[채널] 성인병 예방과 건강 위한 '시..
[한국당 대구경북 공천 난장판] 불공..
아파트 매매시장, 대구는 봄바람 경..
유권자 외면 자초하는 한국당 공천…..
[한국당 대구경북 공천 난장판] 전권..
김정은, 北 지도자 최초 국군 의장대..
"대학병원 수련의가 환자 성추행" 경..
대구 동구청장 공천 중앙당 개입…'T..
[속보] 외교부 "캐나다 토론토 차량..
[드루킹 댓글 여론 조작]'드루킹 게..
아파트 매매시장, 대구는 봄바람 경북...
대구경북 아파트 매매...
금성백조 예미지, 연경지구서 첫 분양
LH 5만가구 설계 공모…신진건축사 쿼...
수성구 고분양가 제동…3.3㎡당 2천만...
[대구경북 관심물건] 구미시 고아읍 아...
대구 앞산빨래터 축제서 웃음꽃 피워보...
가요제·사투리 대회...
[대구경북 봉사단체] 햇살누리문화예술...
[오브제 활용한 화훼 장식] 운동화 연...
황금알 낳는 ‘웹툰’
[옛날 신문 속 여성] 90년 전에도 '태...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 쟁점
지난 11일 교육부가...
대입 개편 특위 이달 말까지 구성
[입시 프리즘] 대입제도의 혼란과 본질
[학부모 교육] 학교 믿고 교사 열정에...
기업 채용설명회, 대학 캠퍼스서 SNS로...
[新 팔도유람, 한국지방신문협회 공동기획] 사계절 가족여행 제격 전북 부안 마실길
[흥] 힐링의 섬 ‘고흥 소록도’
무기질·비타민 듬뿍, 봄 샐러드 한 그릇
채소 코너에 봄나물들..
당질 제한을 통한 당뇨밥상
제철 해산물 밥상
[골프 알까기 유머] 부처님 오신 날 불...
이번 주는 부처님 오...
[금주의 골프장] 태국 라차캄CC
그린피 할인정보
박인비,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 2년 6...
매일신문 사이트맵
뉴스 스포츠·연예 사설·칼럼 주말을 함께 독자제보 게시판 포토갤러리 m영상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교육
사람들
재테크
부동산
건강
라이프

매일희평
경북
 
스포츠
삼성라이온즈
연예
사설
칼럼
시각과전망
주말섹션
가볼만한 곳
맛집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독자제보
독자카페
포토뉴스
이달의 독자사진
특종사진 갤러리
사진 공모전
네티즌 광장
지금이순간


회사소개 I 구독안내 I 광고안내 I 고충처리인 운영 규정 I 독자위원회 I 매일신문 CI I 청소년 보호정책 I
본    사 : 대구광역시 중구 서성로20 (계산 2가 71번지) 매일신문사 (우 41933) : TEL : (053) 255-5001~7
경북본사 : 경상북도 안동시 경동로 568 알리안츠생명빌딩 6층 (우 36674) : TEL : (054) 855-1700
서울지사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 1가 25) 한국프레스센터 1801호 (우 04520) : TEL(02) 733-0755~6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대구,아00201  등록일자 : 2016.11.28  발행인 : 이상택  편집인 : 이상택  Copyright by 매일신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