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imaeil.com을 시작페이지로  매일신문 페이스북 바로가기 매일신문 트위터 바로가기주간매일 무지개세상광고구독안내
2017년 03월 23일(목) ㅣ
수성구 7개 단지 3,172가구 완판 행진
RSS Twitter로 기사보내기 Facebook으로 기사보내기 Google bookmark로 기사보내기 밴드로 기사보내기
2016-12-27 04:55:09 크게보기 작게보기 프린트 이메일 보내기 목록
2016년 대구 분양시장 결산
 
 
 

2016년 대구 분양시장은 학군을 주무기로 한 수성구의 저력을 새삼 확인했다. 연이어 분양한 아파트 단지마다 완판 행진을 이어 비수기인 겨울철 분양 단지까지 5천만~6천만원의 웃돈이 붙는 등 수성구의 힘을 과시했기 때문이다. 그간 신규 아파트 공급 가뭄에 시달렸던 데다 고급`대형 아파트 분양 위주에서 중소형 실속 아파트 공급으로 방향을 튼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분양전문 광고대행사 애드메이저에 따르면 임대를 제외한 2016년 대구지역 전체 분양물량은 8천274가구로, 2015년 분양물량 1만1천498가구 대비 30%가량 감소했다. 권역별로는 수성구가 7개 단지 3천172가구로 올해 대구 분양물량의 38%를 차지했다.

수성구는 몇 해 전만 해도 공급 부족 탓에 대구에서 진입 장벽이 가장 높았던 지역이었다. 분양대행사 리코씨앤디에 따르면, 수성구는 2013년 초까지 10년 가까이 아파트 공급 가뭄에 시달렸다. 2013년 상반기를 넘어서야 겨우 수성1가 롯데캐슬과 범어동 e편한세상, 만촌동 화성파크드림 등 2천500여 가구가 분양에 나서 공급 가뭄이 다소 해소됐다.

새 아파트에 목이 탔던 만큼 분양은 대박 행진을 이어갔다. 지난달 분양한 수성구 삼정그린코아 에듀파크는 559가구 모집에 4만9천960명이 몰려 올해 최대 청약 건수를 기록했다. 다음으로 범어 센트럴푸르지오에 3만4천689명, 수성알파시티 동화아이위시에 2만113명이 접수해 올해 분양 단지 중 1, 2, 3위를 수성구에서 휩쓸었다.

하지만 수성구는 아직 배가 고프다. 범어동을 중심으로 중소형 아파트가 여전히 부족하기 때문이다. 이진우 부동산자산관리연구소 소장은 "학군과 생활 인프라 등 대구 주거 1번지로 통하는 범어동의 경우, 범어센트럴푸르지오 등 일부 아파트의 신규 분양이 순조롭게 이뤄졌지만 공급 가뭄을 해결하기엔 역부족"이라며 "특히 66㎡ 미만 등 신혼부부들을 위한 아파트는 거의 없는 실정"이라고 했다.

수성구의 공급 약진은 부작용도 낳았다. 그만큼 전체적인 분양가가 상승한 것이다. 올해 대구의 평균 분양가는 3.3㎡당 1천117만원으로 지난해 967만원에 비해 150만원 올랐다. 수성구가 1천500만원으로 가장 높았고, 이어 중구 1천115만원, 동구 1천88만원, 북구 1천7만원 순이었다. 다음으로 달서구 979만원, 남구 967만원, 달성군 816만원으로 나타나 분양가가 1천만원에 조금 못 미쳤다.

고삐 풀린 분양가도 성공 분양 랠리를 막지는 못했다. 올해 분양한 대구의 15개 아파트 단지 중 1개 단지만 빼고는 모든 단지가 1순위 마감했으며, 대부분 초기 완판했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2016년 지역 아파트 분양의 성공 요인에는 수성구 효과 외에도 오랫동안 지속된 저금리 기조와 11`3대책에서 대구가 제외된 점 등이 있다"고 했다.

임상준 기자 news@msnet.co.kr
매일신문 페이스북 / 온라인 기사, 광고, 사업 문의 imaeil@msnet.co.kr ⓒ매일신문사,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부동산> 기사 더 보기 [more]   
 · 대구 수성구 新 주거타운으로 떠오르는 '중동' 2017-03-22
 · 뉴스테이프랜즈 서비스 개시, 모집 일정·청약 자료 등 제공 2017-03-20
 · 달서구 소폭 하락, 서구 소폭 반등…전세시장은 하락세 2017-03-17
 · 11·3 대책 이후 대구 분양권 거래액 39% 증가 2017-03-17
 · 대구경북민 부동산 투자처로 재개발·재건축 선호 2017-03-17
RSS Twitter로 기사보내기 Facebook으로 기사보내기 Google bookmark로 기사보내기 NAVER Bookmark로 기사보내기
크게보기 작게보기 프린트 이메일 보내기 목록
 
 
<댓글이용안내>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게시물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저속한 표현, 욕설, 특정인에 대한 비방, 상업적 내용을 담은 게시물은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확성기 봉고 100대, 건설업체 사장 ..
대구 수성구 新 주거타운으로 떠오르..
[우리동네 으뜸 의사] 백승희 사랑모..
3년 만에 떠오른 세월호…"본체 일부..
대구 민주당 경선 "문재인 64%" 黨心..
이통3사, 애플 최초 빨간색 아이폰7 ..
걷기 운동 쉽다고?…제대로 해야 효..
대구 최고 부자 공직자 조성제, 경북..
영덕 대게 축제 23일부터 나흘간…사..
르노 차량시험센터 대구에 22일 문연..
제23회 늘푸름환경대상 수상자 발표
제26회 매일학생미술대전 공모
11·3 대책 이후 대구 분양권 거래액 3...
부동산 경기 침체에도...
뉴스테이프랜즈 서비스 개시
[부동산 법 對 법] 재건축 조합임원 재...
대구경북민 부동산 투자처로 재개발·...
[관심 물건] 포항시 대지/경산시 사동...
르노삼성 '아메시스트 블랙 SM6' 서울...
르노삼성자동차가 새...
전기차도 변속…세계 최초 '2단변속기'...
볼보 '더 뉴 크로스컨트리' 출시
한국타이어, 경부선 칠곡휴게소 등 7곳...
전기車에 '연한 청색' 전용번호판…5월...
올해 입시 영어 절대평가 준비 어떻게
2018학년도 대입에서...
올해 입시 영어 절대평가 준비 어떻게-...
Q.[사회탐구] 수능 대비 점수 잘 나오...
Q.[국어] 모의고사 시간 모자라서 자꾸...
'대구 골목탐방 체험학습' 올해도 8천...
꿈의 시베리아 횡단 열차
[新팔도유람 한국지방신문협회 공동기획] ‘옐로우 시티’ 장성
[친환경 밥상] 쉽고 더 맛있는 봄나들이 도..
춘분이 지나면서 날씨..
[식후경] 옛 대구선 주변
[핫플레이스] 대구 종로
[금주의 골프장] 태국 '뿌탈루앙CC'
태국 뿌탈루앙CC는 파...
그린피 할인정보
도쿄올림픽 골프 경기장 남녀 차별규정...
10발 중 1발만 명중해도 스트레스 싹∼...
매일신문 사이트맵
뉴스 스포츠·연예 사설·칼럼 주말을 함께 독자제보 게시판 포토갤러리 m영상
전체기사
정치
경제
사회
문화
국제
교육
사람들
재테크
부동산
건강
라이프

매일희평
경북
 
스포츠
삼성라이온즈
연예
사설
칼럼
최미화칼럼
시각과전망
주말섹션
가볼만한 곳
맛집
독자투고
자유게시판
독자제보
독자카페
포토뉴스
이달의 독자사진
특종사진 갤러리
사진 공모전
네티즌 광장
지금이순간


회사소개 I 구독안내 I 광고안내 I 고충처리인 운영 규정 I 독자위원회 I 매일신문 CI I 청소년 보호정책 I
본    사 : 대구광역시 중구 서성로20 (계산 2가 71번지) 매일신문사 (우 41933) : TEL : (053) 255-5001~7
경북본사 : 경상북도 안동시 경동로 568 알리안츠생명빌딩 6층 (우 36674) : TEL : (054) 855-1700
서울지사 : 서울특별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 1가 25) 한국프레스센터 1801호 (우 04520) : TEL(02) 733-0755~6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대구,아00201  등록일자 : 2016.11.28  발행인 : 여창환  편집인 : 여창환  Copyright by 매일신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