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부산시,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우수 공동주택 7곳 선정

그린아파트 인증돼 온실가스 감축사업비 1200만원 지원

'2023년도 그린아파트' 최우수로 선정된 영도벽산비치타운 경비실에 미니태양광이 설치돼 있다. [사진=부산시]
'2023년도 그린아파트' 최우수로 선정된 영도벽산비치타운 경비실에 미니태양광이 설치돼 있다. [사진=부산시]

부산시가 탄소중립 생활 실천 우수 공동주택 7곳을 2023년도 그린아파트로 선정했다고 23일 밝혔다.

'그린아파트 인증제'는 비산업 부문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해 150세대 이상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지난 2011년부터 시행하고 있다.

이 인증제는 전년도와 비교해 ▷전기·상수도·가스 절감률 ▷재활용품 분리수거율 ▷음식물쓰레기 감량률 ▷승용차 요일제 참여율 ▷탄소포인트제 참여율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참여율 ▷탄소중립 마을 참여율 등 정량적 지표와 ▷온실가스 감축 노력·활동 등 정성적 지표를 합쳐 10개 항목에 대한 개선사항을 평가한다.

올해 그린아파트 선정을 위해 시는 150가구 이상 아파트 1천210곳을 대상으로 16개 자치구·군과 평가위원회를 통한 평가를 추진했다.

이를 통해 ▷최우수 영도벽산비치타운(영도구) ▷우수 삼익비치아파트(수영구), 신평현대아파트(사하구) ▷장려 주례한일유앤아이아파트(사상구), 주례반도보라매머드아파트(사상구), 협성르네상스타운(서구), 현대비치아파트(남구) 등을 선정했다.

그린아파트에 선정되면 '지구의 날' 행사에서 상장과 상패가 수여되고, 탄소중립 생활 실천 사업비로 최우수 400만원, 우수 각 200만원, 장려 각 100만원 등 총 1천200만원이 지원된다.

이 사업비는 아파트 내 LED 조명 교체와 나무 심기 등 직접적인 온실가스 감축 사업에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그린아파트 경비실에 미니태양광 무상설치(설치가능한 경비실만) 혜택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그린아파트 인증제를 통한 온실감스 감축량은 지난해에만 총 8만8천400t(톤)을 기록했다.

이병석 부산시 환경물정책실장은 "올해도 공동주택 입주민들이 그린아파트 인증을 위해 탄소중립 생활을 적극적으로 실천하며 '2050 탄소중립' 달성의 마중물 역할을 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