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전여옥 "김신영, '문재인 시계' 자랑해서 잘렸다? 진짜 황당해"

"김신영 자신의 정치 성향 드러낸 적 없어" 특정 집단 반응 지적

개그맨 김신영이 전국노래자랑 MC에서 하차 통보를 받은 것을 두고 일부 누리꾼이 '김신영이 문재인 시계를 자랑해서 잘린 것'이라 주장하자,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이에 반박하는 글을 올려 화제가 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개그맨 김신영이 전국노래자랑 MC에서 하차 통보를 받은 것을 두고 일부 누리꾼이 '김신영이 문재인 시계를 자랑해서 잘린 것'이라 주장하자,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이에 반박하는 글을 올려 화제가 됐다.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전여옥 전 새누리당(국민의힘 전신) 의원이 김신영이 KBS 1TV '전국노래자랑' MC에서 도연 하차한 것과 관련해 특정 집단이 '이상한 반응'을 보인다고 주장했다.

전 전 의원은 6일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이번에 전국노래자랑에서 김신영 씨가 1년 반 만에 교체된다. 그런데 특정 집단의 반응이 이상하다"고 말했다.

그는 "왜 1년 반 만에 자르냐', '시청률이 반토막 났어도 더 기다려줘야 한다', '젊은 여자라서 교체한 것 아닌가'라는 반응"이라며 "김신영이 문재인 시계 자랑해서 잘린 거다'라는 반응도 있는데 진짜 황당하다"고 덧붙였다.

전 전 의원은 "일단 김신영 씨는 자신의 정치 성향을 드러낸 적이 없다"며 "나도 '문재인 시계'는 이번에 좌파 커뮤니티에 올라온 것을 보고 알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연예계와 정치계는 사람들의 인기를 먹고 사는 점에서 비슷하다"며 "인기가 있으면 무대에 오르고 인기가 없으면 내려온다. (연예계)가 정치판보다 더 냉정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방송계에선 바로 전날 하차를 통보하는 경우도 있는데 일주일 전 통보면 양반"이라고 말했다.

전 전 의원은 전국노래자랑 새 진행자인 개그맨 남희석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좌파들이 애먼 남희석 씨를 '골수 우파', '국민의힘과 관계가 있다'고 몰아세우고 있다"며 "아주 많이 웃기다"고 했다.

그러면서 "남희석 씨하고 방송을 해봐서 아는데 (그는) 얄미울 정도로 '중간'에서 꼼짝도 안 한다. 개그맨, 연예인으로서 정치와 선을 긋는 게 현명하다고 생각하는 듯하다"며 "물론 그런 정치적 언급조차 한 적이 없다"고 덧붙였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