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담대한 혁신으로 지역과 함께" 영남대 '글로컬 대학 선포식'

영남대(총장 최외출)가 지난달 19일 '글로컬 대학 선포식'을 개최했다. 영남대 제공
영남대(총장 최외출)가 지난달 19일 '글로컬 대학 선포식'을 개최했다. 영남대 제공

영남대(총장 최외출)가 지난달 19일 '글로컬 대학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선포식에서 영남대는 '담대한 혁신으로 지역과 함께하는 글로컬 대학'이라는 슬로건 을 밝히면서 대학 혁신과 지역 발전, 산·학·연·관 협력의 중심 역할을 해나가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영남대는 글로컬대학30 사업을 위해 ▷산·학·관 일체형 글로컬 혁신 플랫폼 구축 ▷초학제, 초융합형 교육 대전환 ▷상생협업형 지역사회 대도약 등 3대 사업을 추진해 지역 미래 산업을 이끌 맞춤형 혁신 인재를 양성하는 대학으로 나갈 계획이다.

또한 영남대는 영남이공대와의 통합을 추진해 혁신적인 교육체계로 우수한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혁신 모델을 완성해 나가기로 했다.

최외출 영남대 총장은 "높은 경쟁력을 가진 동일 법인 소속 영남이공대학교와 통합 등 다양한 협력 방식으로 청년들의 역량을 제고해 국가 발전과 국제사회 공동번영에 공헌하는 대학의 모범적인 혁신모델을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영남대는 지자체-대학 협력기반 지역혁신사업(RIS사업), LINC3.0 사업, 소프트웨어(SW) 중심대학사업 등을 통해 산·학·관·연 등 지역의 주요 기관과 기업들이 참여하는 대규모 국가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밖에도 전 세계 61개국 517개 해외 대학 및 기관과 국제학술교류협정을 체결해 학술 교류, 공동 연구, 학생 파견 등 글로벌 영역에서도 성장을 해오고 있다. 라이덴 랭킹(Leiden Ranking) 수학·컴퓨터 분야 9년 연속 국내 1위(세계 44위, 아시아 12위), 타임스고등교육(THE: Times Higher Education) 세계대학평가에서도 세계 순위(801~1,000위에서 601~800위로 상승)가 크게 오르는 성과를 거뒀다.

학교는 글로벌 사회공헌에도 앞장서는 중이다. 영남대 박정희새마을대학원은 전 세계 73개국 860여 명이 입학해 석사과정을 수학했고, 새마을운동 단기 연수 포함 80여 개국 4천여 명의 해외 공무원 및 전문가가 연수 교육을 통해 현지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