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대동모빌리티, 전기 스쿠터 B2C 판매 개시

대동모빌리티 홈페이지에서 2월말까지 GS100 사전 예약 판매, 시승 이벤트는 연중 진행
사전 예약 신청하면 2월 정부 보조금 확정 후 신청자 해피콜 진행

대동모빌리티의 배터리 교환형(BSS) 전기 스쿠터 'GS100'. 대동 제공
대동모빌리티의 배터리 교환형(BSS) 전기 스쿠터 'GS100'. 대동 제공

대동그룹의 스마트 모빌리티 자회사 대동모빌리티는 배터리 교환형(BSS) 전기 스쿠터 'GS100'의 B2C 판매를 위한 사전 예약 및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대동모빌리티는 그룹 모빌리티 사업의 주축 회사로 현재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전기 스쿠터, 0.5톤 전기트럭), 레저&퍼스널 모빌리티(골프카트, 로봇체어), 가드닝 모빌리티(승용잔디깎기, 서브 컴팩트 트랙터) 등 3개 제품군으로 모빌리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중 전기 스쿠터 GS100은 배달 라이더 시장을 겨냥해 독자 개발한 국산화율 92%의 제품으로 지난해 2분기 출시해 B2B 판매를 시작했다.

대동모빌리티는 전기스쿠터 시장 확대 및 지배력 강화를 위해 올해부터 온라인 유통 채널 및 이륜차 전문 서비스 대리점을 통해 B2C 판매를 본격 추진한다. 스마트 모빌리티 제품만을 소개하는 별도 홈페이지(emob.daedongmobility.co.kr)를 올 초 개설하면서 전기 이륜차 보조금 및 전기스쿠터 수요 예측과 제품 홍보 차원에서 대동모빌리티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한 GS100사전 예약 및 시승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전 예약 이벤트는 정부 보조금이 확정되는 2월말 전까지 대동모빌리티 홈페이지에 있는 사전 예약 양식을 작성해 구매 신청을 하면 된다. 보조금 확정 이후 최종 소비자 구매 가격이 책정되며 회사측에서 신청자에 한해 계약서 작성 및 결제, 차량 인도에 대한 해피콜 상담을 진행한다. 시승 이벤트는 연중 시행하며 대동모빌리티 홈페이지에 있는 체험 신청 양식을 작성하면 된다. 체험 일에 맞춰 대동모빌리티 서울사무소(서울시 서초구)를 방문하면 제품을 탑승해볼 수 있고, 체험자에게는 소정의 사은품과 함께 GS100 할인권 또는 액세서리 교환권을 받을 수 있다.

한편, 대동모빌리티의 GS100은 스테이션에서 충전된 배터리를 찾아 교체하는 방식 (Battery Swapping System, BSS)으로 충전 대기 시간이 없다는 것이 장점이다. 다양한 배터리 무제한 요금제를 통해 충전 스테이션에서 배터리를 제한 없이 사용할 수 있다. 1회 충전으로 최대 70㎞(60㎞/h정속 주행 시)까지 주행할 수 있고 최고 속력 90㎞/h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