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국가암 수검률 39.21%…상주시보건소 '암 예방관리 우수기관' 선정

2023년 경상북도 암 예방관리사업 우수기관 선정

김재동 상주시보건소장(가운데)을 비롯한 상주시 보건소 직원들이 지난 21일 칠곡 경북대학교병원 강당에서 열린 '제17회 암 예방의 날'기념식에서 경상북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보건소 제공
김재동 상주시보건소장(가운데)을 비롯한 상주시 보건소 직원들이 지난 21일 칠곡 경북대학교병원 강당에서 열린 '제17회 암 예방의 날'기념식에서 경상북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보건소 제공

경북 상주시보건소는 지난 21일 칠곡 경북대학교병원 강당에서 열린 '제17회 암 예방의 날'기념식에서 경상북도"2023년 암 예방관리사업"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표창을 받았다.

경상북도는 도내 24개 보건소를 대상으로▷국가 암검진 수검률▷우수사례▷정책협조도 등의 항목을 평가해 지역민 건강증진에 기여한 5개 기관을 우수기관으로 선정했다.

상주시보건소는 국가암 수검률 향상을 위해 미수검자 맨투맨 전화 독려, 각종 행사시 홍보 캠페인, 43개 보건지소·보건진료소와 협업한 검진 안내,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사업 연계 등 암 검진의 중요성을 알려왔다.

이 같은 노력으로 상주시의 국가암 수검률은 39.21%로 전국 평균 37.71%보다 1.5%높게 나왔다.

김재동 상주시보건소장과 송복실 질병관리과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암 예방관리 사업을 추진해 시민 모두가 국가암 검진을 실천, 건강하고 행복한 상주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소감을 밝혔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