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달서아트센터, 개관 20주년 공연·전시 라인업 공개

크리스티안 짐머만·사라 장 리사이틀
‘디즈니 인 콘서트’ 대구 첫 공연
자체 제작 뮤지컬 월곡, 퍼포먼스 선사시대도
송광익·박세호 등 지역 작가 기획전 예정

피아니스트 '크리스티안 짐머만'. 달서아트센터 제공
피아니스트 '크리스티안 짐머만'. 달서아트센터 제공
5월 열리는 '디즈니 인 콘서트'. 달서아트센터 제공
5월 열리는 '디즈니 인 콘서트'. 달서아트센터 제공

대구 달서아트센터가 개관 20주년인 2024년 한 해 선보일 전시·공연 라인업을 공개했다.

우선 'DSAC 시그니처 시리즈'에서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세계 3대 클래식 콩쿠르 우승자들을 만나볼 수 있다. 이달 중 1975년 쇼팽 국제 피아노 콩쿠르 우승자이자 '건반 위의 완벽주의자'라 불리며 현존하는 세계 최고의 피아니스트로 평가 받는 '크리스티안 짐머만 피아노 리사이틀'이 예정돼있다.

5월에는 디즈니 애니메이션 대표 OST를 정상급 오케스트라와 국내 유명 보컬들의 연주로 즐길 수 있는 미국 디즈니사 공식 라이선스 콘서트 '디즈니 인 콘서트' 대구 첫 공연이 펼쳐진다.

9월에는 2009년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우승자이자 압도적인 테크닉과 무대 장악력으로 팬덤을 형성하고 있는 '레이 첸 바이올린 리사이틀'을 비롯해 2014년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성악부문 우승자, 2009년 코부르크 알렉산더 지라디 국제성악콩쿠르 우승자가 선보이는 '소프라노 황수미&테너 김효종 듀오 리사이틀'이 개최된다.

10월에는 2019년 차이콥스키 피아노 콩쿠르 우승과 함께 전 부문 그랑프리를 거머쥐며 '리스트의 환생'이라 평가 받는 피아니스트 '알렉상드르 캉토로프 피아노 리사이틀'이, 연말에는 세계 클래식계에서 가장 매혹적인 연주자라 불리는 최정상의 바이올리니스트 '사라 장 바이올린 리사이틀'이 열린다.

또한 2021년 초연 이후 3년 연속 선보이며 시민들과 전문가들의 큰 호평을 받은 달서아트센터 자체 제작 '뮤지컬 월곡'이 11월에 무대에 오른다. 특히 2024년 새로운 프로덕션 작품으로 넌버벌 퍼포먼스 '선사시대'를 여름방학 특별 공연으로 선보인다. 대구 달서구를 대표하는 문화 콘텐츠인 '선사유적'을 주제로 노래와 타악 연주, 무용으로 스토리를 풀어낸다.

다양한 기획전시도 펼쳐진다. DSAC 특별기획전은 지구의 구조와 다양한 현상에서 영감을 얻은 세라믹 작품을 선보이는 미국의 '브래드 어반 테일러 초대전'과 국내 유수의 미술 작가들을 한자리에 모아 다매체 작품으로 풀어보는 '주제 전시'로 구성될 예정이다.

지역 작가를 위한 'DSAC 로컬 아티스트 인 달서'는 견고한 구조 속에 개념과 질서를 담아내는 회화 설치 작업을 선보이는 '송광익 초대전', 필획이 살아있는 붓글씨를 통해 본질적인 격렬함을 보여주는 '박세호 개인전' 등이 펼쳐진다.

또한 신진작가와 청년작가 지원을 위한 전시 'DSAC 영 아티스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공모를 통해 2명의 신진작가를 선정해, 참신한 작품들을 소개한다.

이성욱 달서아트센터 관장은 "2024년에는 개관 20주년을 기념해 달서아트센터 위상을 확고히 하기 위한 최정상급 공연·전시를 개최하려 한다"며 "뮤지컬 월곡 후속 자체 제작 작품인 '선사시대' 등 극장의 제작 능력 강화를 통해 달서구만의 브랜드 구축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