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부산도시공사, 부산시·㈜풍산과 풍산 부산사업단 이전 MOU 체결

센텀2지구 성공적 추진 신호탄 기대

19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왼쪽부터) 김용학 부산도시공사 사장, 박형준 부산시장, 류진 ㈜풍산 회장이 '풍산 이전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부산시]
19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왼쪽부터) 김용학 부산도시공사 사장, 박형준 부산시장, 류진 ㈜풍산 회장이 '풍산 이전 일반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있다. [사진=부산시]

부산도시공사는 19일 ㈜풍산 부산공장의 조속한 이전을 위해 부산시, 풍산과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각 기관 간의 협력 강화를 약속했다고 밝혔다.

센텀2지구 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이날 오후 부산시청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박형준 부산시장, 김용학 부산도시공사 사장을 비롯해 류진 풍산 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MOU 체결을 통해 ▷부산시는 풍산이전에 대한 인·허가 등 행정절차 적극 지원 ▷풍산은 풍산 부산공장의 조속한 이전 및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공공 기여 ▷부산도시공사는 풍산이전 사업에 대한 적극적 상호협력을 이행해 센텀2지구 도시첨단산업단지 조성사업의 성공적인 추진과 더불어 부산기업의 타지역 유출을 예방해 지역 내 일자리 창출과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예정이다.

김용학 사장은 "업무협약을 통해 풍산 부산공장 이전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상호 협력에 굳건한 기반을 마련하고, 나아가 센텀2지구의 성공적 추진에 신호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센텀2지구 도시첨단산업단지는 부산지역 및 국가 균형 발전을 위해 해운대구 반여동, 석대동, 반송동 일대 191만㎡(약 58만평)의 규모로 조성된다. 남부권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첨단 지식·ICT, 융합허브밸리 조성을 통해 우수인재를 확보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미래 성장동력의 중심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