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이재명 “무역수지 IMF 이후 최장기간 적자…정부 인식 대응 천하태평”

“IMF 국난극복 당시 무능 무책임 일관하며 위기 은폐하던 모습 닮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1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1일 "경제 핵심 축인 무역수지가 IMF 이후 최장기간 적자를 기록 중"이라며 "민생과 경제는 백척간두 위기인데 정부 인식 대응은 천하태평처럼 보인다"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최근 민생경제 위기 징후가 심상치 않다"며 "번 돈으로 이자를 못 갚는 한계기업이 20%를 넘어서고 있다. GDP 대비 가계부채는 세계1위고 기업부채 증가속도도 세계 2위"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IMF 국난극복 당시 무능 무책임으로 일관하면서 위기를 은폐하던 (정부)모습과 (현 정부가) 너무 많이 닮았다"며 "위기극복에 써야 할 국가역량을 야당탄압에 써 안타깝다"고 꼬집었다.

아울러 "독재정권의 어떤 탄압에도 민주당은 흔들림 없이 민생과 경제를 챙기고 평화와 안보를 지켜나갈 것" 이라며 "내년 예산안 처리 시한 얼마 안 남았다. 위기상황일수록 국가 재정은 민생과 경제의 버팀목, 방파제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민주당은 초부자 감세 서민 예산 축소 같은 비정한 특권예산을 저지하고 서민 위한 따뜻한 민생예산 확보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