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당분간 일교차 커요” 비 그치고 기온 뚝…건강관리 유의

대구경북 낮 최고기온 15~18도, 일부지역은 강풍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진 8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두꺼운 옷을 입은 시민이 책 '오늘 밤, 거짓말의 세계에서 잊을 수 없는 사랑을' 표지 조형물 앞을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진 8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두꺼운 옷을 입은 시민이 책 '오늘 밤, 거짓말의 세계에서 잊을 수 없는 사랑을' 표지 조형물 앞을 지나고 있다. 연합뉴스

13일 대구경북은 비가 내렸던 지역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영하권으로 떨어져 춥고 일교차가 크겠다. 하늘은 대체로 맑을 전망이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기온은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전망이다. 이날 대구경북 낮 최고기온은 12~16℃의 분포를 보이겠다. 낮과 밤의 기온차는 15도 안팎으로 벌어지겠다. 다음날도 아침 최저기온 영하 2도~5도, 낮 최고기온 15~18도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일부 지역에서 바람이 강하게 불 것으로 내다봤다. 13일 오후부터 밤 사이 대구와 경북내륙에 순간풍속15㎧ 이상으로 바람이 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동해남부북쪽바깥먼바다는 풍랑주의보가 발효됐다. 14일 오전까지 바람이 9~14㎧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5~3.5m로 높게 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경북동해안 쪽은 대기가 차차 건조해져 작은 불씨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으니 산불 등 화재에 주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