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기장군, 고촌어울림도서관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들락날락' 개소

최신 디지털 기술 접목해 가족 친화 도서관으로 재단장

기장군 고촌어울림도서관 어린이실 '들락날락'. [사진=기장군]
기장군 고촌어울림도서관 어린이실 '들락날락'. [사진=기장군]

부산 기장군은 오는 30일 철마면 고촌어울림도서관에서 어린이 복합문화공간 '들락날락'을 연다고 25일 밝혔다.

'고촌어울림도서관 들락날락'은 지난해 5월 개소한 '정관도서관 들락날락'에 이어 기장군에는 2호점으로 들어선다. 시비와 군비 1억7천700만원을 들여 문화와 놀이, 학습이 함께 어우러지는 어린이 중심의 가족 친화 도서관으로 재단장했다.

시설은 ▷AR(증강현실) 동화구연 콘텐츠 ▷어린이 PC학습존 ▷AI(인공지능) 아트 미디어갤러리 ▷AI 도서추천시스템 ▷독서로봇 ▷EBS랑 놀자 등 디지털 기술을 체험할 수 있는 복합문화공간으로 조성해 어린이들의 신개념 놀이터로 자리 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장군 관계자는 "최신 디지털 기술을 반영한 고촌어울림도서관 들락날락이 지역 어린이들의 창의성과 문화적 감수성을 키우는 공간이 되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고촌어울림도서관 들락날락은 정기휴관일인 월요일을 제외한 매일 오전 9시부터 운영한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