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대구 수성구, 지역 유통업계와 손 잡고 대표 캐릭터 '뚜비' 공예품 판로 개척 나서

수성구, 들안예술마을 공예‧캐릭터 굿즈 판매망 활성화 협약체결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14일 문화경제 공동체 구축 활성화를 위한 공예, '뚜비 캐릭터 굿즈 판매망 구축 및 활성화 협약'을 체결하고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대구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14일 문화경제 공동체 구축 활성화를 위한 공예, '뚜비 캐릭터 굿즈 판매망 구축 및 활성화 협약'을 체결하고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대구 수성구가 대표 캐릭터 '뚜비'를 본 뜬 공예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들안예술마을 상가, 대형마트, 편의점 판로 개척에 나섰다.

수성구는 14일 문화경제 공동제 구축 활성화를 위한 공예‧캐릭터 굿즈 판매망 구축 및 활성화 협약을 지역 유통업계와 맺고 아트마켓 등 공예‧굿즈 판매‧소비 촉진 및 홍보 활성화 방안에 대해 논의하기로 했다.

이날 구청 2층 회의실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김대권 수성구청장을 비롯해 이마트 만촌점, 홈플러스 수성점, GS리테일, 들안길상가번영회, 수성구새마을회 관계자가 참석했다.

유통업계는 주민들이 수성구 캐릭터 '뚜비'를 본떠 만든 들안예술마을 공예품과 굿즈를 쉽게 구매할 수 있도록 들안길 상가와 대형마트, 편의점에 팝업 스토어와 아트 마켓을 개설하고 관련 상품을 전시하기로 했다.

들안예술마을 공예‧굿즈 판매망을 구축해 '교육-생산-판매'로 이어지는 선순환 생태를 만들어나갈 방침이다.

수성구는 이를 위해 '2021 폐산업시설 등 유휴공간 문화재생사업', '2022 문화예술교육전용시설(꿈꾸는 예술터) 사업' 등 문체부 공모사업에 지원하며 국비를 확보해왔다.

아울러 지난해부터 ▷주민 참여 공예프로그램 '모두의 공예' ▷지역 중견 공예작가의 작품을 전시한 '공예작가전' ▷신세계백화점, 들안길 푸드페스티벌에서 열린 공예 아트마켓 '들안아트몰'등 각종 문화재생사업을 시범 운영 중이다. 이를 토대로 올해 말에는 대한민국 문화도시 최종 지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이번 협약으로 지역 기업·단체와 문화경제 공동체를 구축하게 됐다. 대형마트, 편의점의 지역사회 공헌의 좋은 사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문화경제 생태계를 조성하고 지역 골목경제 활성화를 도모해 발전하는 문화도시 수성구가 되겠다"고 말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