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G마켓, ‘ESMPLUS 통계’ 서비스 오픈으로 판매 데이터 분석 강화

G마켓이 판매데이터 분석 지표 'ESMPLUS(이에스엠플러스) 통계' 서비스를 오픈했다. 지마켓 제공.
G마켓이 판매데이터 분석 지표 'ESMPLUS(이에스엠플러스) 통계' 서비스를 오픈했다. 지마켓 제공.

G마켓, 한국의 대표적인 온라인 마켓플레이스가 최근 판매 데이터 분석을 위한 새로운 서비스인 'ESMPLUS 통계'를 출시했다. 이 서비스는 G마켓과 옥션의 판매고객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판매자들의 판매 활동에 귀중한 인사이트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ESMPLUS 통계'는 판매, 유입, 서비스 점수, 키워드, 리뷰 등 다양한 데이터를 분석하여 판매자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한다. 이는 기존에 제공되던 단편적인 개별 주문 데이터와는 달리, 현재의 판매 상황을 다각적으로 조망할 수 있게 해주는 고도화된 접근 방식이다.

1월 22일부터 시작되는 명절 대목인 '설 빅세일' 프로모션에 앞서, 이 통계 서비스는 판매자들이 판매 현황을 분석하고 전략을 세우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현재 베타 버전으로 제공되는 이 서비스는 '오늘의 판매 현황', '판매 실적', '유입 분석 데이터' 등의 기능을 포함하고 있다.

판매자는 이를 통해 오늘 가장 많이 팔리는 상품, 고객 유입이 많은 상품을 파악하고 집중 관리할 수 있으며, 판매가 원활한 주요 시간대 등을 참고해 보다 효율적인 판매 전략을 수립할 수 있다. 또한, 기간별, 상품별 판매 흐름을 파악하고 고객 구매 동선을 분석하여 판매 전략을 설정하는 데에도 유용하다.

G마켓 PX본부의 김태수 본부장은 "고도화된 분석 데이터를 제공함으로써 판매고객의 안정적인 판매 활동을 지원하고자 한다"고 전하며, "특히 설 빅세일을 앞두고 판매자들이 효과적인 판매 전략을 세우는 데 즉각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G마켓은 오는 14일까지 '설 빅세일'에 참여할 판매고객을 모집 중이며, 스마일배송 물류보관비 할인, AI 광고체험 등 다양한 판매 지원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1월 22일부터 2월 6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