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구미시, 저출생 극복현장 찾은 이철우 지사에게 '적극 지원' 요청

7일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전국 최초, 도내 최대 규모인 '구미 24시 마을돌봄터' 방문
돌봄 사업 지원 약속 등 저출생 극복에 도정 역량 집중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은 7일 전국 최초, 도내 최대 규모로 개소한 24시까지 운영 돌봄 시설인 '구미 24시 마을돌봄터'를 방문해 애로사항 청취 및 돌봄 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구미시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은 7일 전국 최초, 도내 최대 규모로 개소한 24시까지 운영 돌봄 시설인 '구미 24시 마을돌봄터'를 방문해 애로사항 청취 및 돌봄 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구미시 제공

경북 구미시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가 구미 돌봄 시설을 방문해 현장을 둘러본 가운데 저출생 대책으로 준비한 사업들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도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이철우 경북도지사, 김장호 구미시장 등은 전국 최초, 도내 최대 규모로 개소한 24시까지 운영 돌봄 시설인 '구미 24시 마을돌봄터'를 방문해 종사자들을 격려하고, 시설을 이용하는 학부모로부터 애로사항 청취 및 돌봄 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했다.

특히 이 지사는 간담회에서 저출생 현상의 중요한 원인으로 '일과 가정 양립의 어려움'을 지적하며, 자녀를 출산만 하면 안심하고 키울 수 있는 '자녀완전돌봄'에 주력해 지역 특성에 맞는 'K-저출생 극복 시범모델'을 조성하는 계획도 밝혔다.

구미시는 저출생 대책 의견 수렴을 위해 현장을 방문한 이 지사에게 ▷신혼부부 채움 사업 ▷구미형 신생아 집중치료센터 ▷교통약자 바우처택시 임산부 확대 ▷중소기업 육아휴직 대체인력 추가지원 ▷구미형 24시 돌봄센터 권역별 확충 ▷외국인 아동 보육료 도비 지원 등의 지원을 요청했다.

김장호 구미시장은 "문제의 답은 현장에 있다는 이철우 지사의 의견에 공감하며 저출생 대책 역시 최일선 현장인 지방이 중심이 되어야 한다"며 "경북에서 저출생 극복 성공모델을 만드는 데 구미시가 선도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결혼부터 출산, 보육까지 제도의 빈틈을 채워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