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권기창 안동시장, 강릉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 참석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개최 축하
문화예술분야 민간교류, 동반자 관계 유지 발전

권기창 안동시장이 지난 19일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열리는 강릉시의 초청으로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에 참석했다. 안동시 제공
권기창 안동시장이 지난 19일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열리는 강릉시의 초청으로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에 참석했다. 안동시 제공

권기창 안동시장이 지난 19일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개최를 계기로 열린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에 참여하기 위해 강릉을 방문, 동반자적 관계 유지 발전에 나섰다.

강릉시와 자매결연을 맺은 국내 도시 가운데 7개 도시의 대표단장들이 참여한 가운데, 환담의 시간을 보내며 국내 교류도시 간 협력관계를 한층 강화했다.

권 시장은 '2024 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며 "청소년올림픽을 아시아에서 최초로 강릉시가 개최하게 된 것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15여 년 간 이어온 자매결연을 토대로 앞으로 더욱 협력하고 발전적인 관계가 됐으면 한다"고 인사했다.

유교문화의 본향이자 한국 정신문화의 수도 안동시와 유구한 역사와 문화를 자랑하는 환동해 중심도시 강릉시는 2009년 3월 10일 자매도시의 연을 맺었다.

그동안 양 도시는 농·수산물 직거래 판매, EGO 감성체험 교육 프로그램 참가 등을 이어왔다. 지난해에는 안동시장과 강릉시장이 양 도시에 고향사랑기부금을 상호 기탁하는 등 자매도시 간 지속적인 교류·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양 도시는 이번 방문을 계기로 더욱 활발히 교류하고 문화예술분야 민간교류에도 힘써 공동 번영의 동반자 관계를 유지·발전하는 데 힘쓸 방침이다.

권기창 안동시장이 지난 19일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열리는 강릉시의 초청으로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에 참석했다. 안동시 제공
권기창 안동시장이 지난 19일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열리는 강릉시의 초청으로 '자매도시 우정의 날 행사'에 참석했다. 안동시 제공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