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신문

산단공-대구지역문제해결플랫폼 ‘청년 크리에이터’ 성과공유회

민간과 공공기관, 청년 일자리 문제 해결위해 초기부터 최종 단계까지 협력

지난 14일 대구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서 '지역기업과 청년인재가 상생하는 청년크리에이터' 성과공유회가 진행됐다. 한국산업단지공단 제공
지난 14일 대구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서 '지역기업과 청년인재가 상생하는 청년크리에이터' 성과공유회가 진행됐다. 한국산업단지공단 제공

한국산업단지공단은 대구지역문제해결플랫폼과 함께 지난 14일 대구콘텐츠기업지원센터에서 '지역기업과 청년인재가 상생하는 청년크리에이터' 성과공유회를 열었다고 15일 밝혔다.

이 사업은 대구 청년들로 구성된 크리에이터가 취업정보와 영상 콘텐츠 교육을 받고, 지역 유망기업을 탐방하며 홍보영상을 제작하는 지역상생형 프로젝트다.

지역 청년 일자리 문제를 해결하려 민간과 공공기관이 초기 기획부터 기업 참여 유도, 성과 공유 이르기까지 적극적으로 협력한 사례다.

청년 크리에이터로 선발된 24명이 지난 8월부터 4개월간 사전 설문조사를 했고, 취업하고 싶은 기업으로 선정된 대구 4개사(에스엘, 엘앤에프, 삼보모터스, 리빙케어)를 찾았다.

사업이 추진되는 동안 청년 크리에이터 24명 중 7명이 대구지역에 취업했다. 성과공유회에서는 11개의 기업의 홍보 콘텐츠가 공개됐다.

한국산업단지공단 관계자는 "최근 청년들의 지역 정착을 위해 대구시에 청년 사택 30호를 제공하는 등 지역상생과 사회적 가치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이 소통하고 협업해 청년 일자리를 비롯한 지역문제를 해결하려 노력하겠다"고 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